‘불명’ KCM, 눈물의 ‘고향의 봄’ 무대로 왕중왕전 최종우승 [종합]

TV리포트=김진아 기자] KCM이 ‘고향의 봄’ 무대로 왕정왕전 최종우승의 영광을 안았다. 30일 KBS2 ‘불후의 명곡‘에선 ’2017 왕중왕전-2부‘가 방송됐다. 1부에서 민우혁이 1등을 거머쥔 가운데 2부에선 박기영, 김태우, KCM, 옴므, 서은광, 손준호와 김상진이 출연했다. 이날 김태우가 한영애의 ‘조율’을 불렀고 431표를 획득했다. 그는 민우혁과 시인과 촌장의 ‘가시나무’를 부른 서은광을 꺾고 3연승에 도전했다. 옴므는 이소라의 ‘바람이 분다’를 선곡했고 완벽한 하모니로…